우아한테크코스 프리코스 Final. 오프라인 코딩 테스트

우아한테크코스 프리코스 기간 동안의 후기와 소감을 적은 연재글입니다.

프리코스가 끝난 바로 그 토요일에 오프라인 테스트가 있었다. 테스트는 잠실에 있는 루터회관에서 이루어졌다.

테스트는 개인 노트북과 개발 환경을 사용하는 등 프리코스와 똑같은 조건에서 시간 제한만 걸린 채로 이루어졌다.

작동되는 코드는 시간 내에 잘 만들었지만, 긴장되는 분위기 속에 시간도 부족해서 작은 요구사항 몇 개를 구현하지 못했고 코드 정리 역시 하지 못해서 조금 아쉬웠다. 커밋 메시지도 너무 드문드문 대충 작성했다. 그래도 클래스 분리나 원시값 포장, java API 등 배운 것을 잘 활용하려고 애쓴 점이 위안이 되었다.

합격하든 떨어지든 이 프리코스에서의 경험이 앞으로 큰 도움이 되리라 믿는다. 웬만하면 붙었으면 좋겠지만.

집에 와서 1주차부터의 코드를 쭉 훑어봤다. 객체지향도 고려하지 않고 조건문으로 떡칠을 했던 1주차 코드와 그래도 책 읽어보고, 인터넷 검색해보고 하며 포기하지 않고 달려온 후의 블랙잭, 최종 테스트 코드를 비교해 보니 정말 많은 게 달라졌구나, 한편으론 아직도 갈 길이 멀구나 느꼈다. 프리코스 전까지 아예 헬로월드 정도밖에 못 짰는데 다른 지원자들이랑 비슷한 정도로 성장한 걸 봐서 붙여 주셨으면 하는 마음이다…ㅋㅋ

1 thought on “우아한테크코스 프리코스 Final. 오프라인 코딩 테스트

  1. Pingback: 우아한테크코스 프리코스 Week 3. 블랙잭 – Hothead Factory

댓글 남기기